벨기에 브뤼셀, 맥주 축제는 국경일? - 삶과 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9월21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18-09-21 09:17:39
뉴스홈 > > 맥주
2018년08월15일 12시47분 39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제 20회 맥주 축제 9월 7일-9일까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그랑플라스 광장의 맥주 축제


벨기에 브뤼셀, 맥주 축제는 국경일?

제 20회 맥주 축제 9월 7일-9일까지


유네스코 문화유산인 그랑 플러스 광장에서 성대하게 진행

맥주 기사단 작위 수여식, 맥주 성인 추도 행사, 퍼레이드 등 풍부한 볼거리

 

 

국경일 수준의 거대한 맥주 축제가 오는 9월 7일-9일까지 벨기에의 수도인 브뤼셀 중심가에 있는 유네스코 문화유산인 그랑 플러스 광장에서 성대하게 개최된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하는 ‘벨기에 맥주 축제(Belgian Beer Weekend)’는 수백 년의 맥주 전통을 자랑하며 현재 약 1,500 여 종의 다양한 맥주를 생산하고 있는 전 세계 맥주의 천국인 벨기에의 대표적인 축제로, 매년 약 6만여 명의 국내외 맥주 애호가들이 몰려드는 벨기에의 국가적 행사 중 하나다. 이 맥주 축제는 그랑 플러스 광장에 있는 대표적인 중세시대 건축물인 시청사는 물론 성당까지 축제 장소로 제공될 만큼 정부의 아낌없는 지원과 국민들의 높은 성원을 받고 있다.
 

맥주 기사단 작위식 후에 맥주로 건배하는 맥주 기사단


벨기에 맥주 축제는 단순히 광장에서 맥주를 마시는 행사만 하는 것이 아니라, 몇 백 년을 이어온 맥주 전통을 계승하고 함께 축하하며, 새로운 맥주를 선보이는 장소이기도 하다. 또한 맥주에 기여한 사람들을 위한 맥주 기사단 작위 수여식을 비롯하여 다양한 시상식, 퍼레이드가 곁들여지는 축제의 장이다.

중세시대의 대표적인 건축물인 시청사에서 주요 인사들의 환영 연설로 시작되며, 이어서 생 미셀 성당에서 벨기에 맥주를 수호하는 아놀드 성인을 기리기 위해 맥주 기사단이 준비한 맥주 성찬식이 진행된다. 아울러, 시청사에서는 맥주 기사단의 맥주 관련 학술회의와 전승식도 개최된다. 광장에서는 전통 복장을 입은 사람들이 전통 맥주통과 운반 마차와 함께 퍼레이드를 펼치며 오랫동안 이어온 벨기에 맥주 전통을 사람들에게 알리기도 한다.
 

맥주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

맥주 축제 중 가장 많은 사람들의 관심을 갖는 행사는 다름 아닌 맥주 기사단 작위 수여식이다. 기사 작위는 맥주 수출업자, 요리사, 소믈리에, 언론인 등 벨기에 맥주에 헌신하거나 공을 세운 사람들에게 수여하며, 전통적으로 기사 작위가 칼을 쓰는데 비해, 맥주 기사 작위는 맥주 양조에 사용되는 패들을 어깨에 대는 방식을 사용한다.

 

벨기에 맥주 축제 기간 동안 광장에는 거대한 천막이 세워지며, 그 안에서 벨기에의 유명 맥주 회사는 물론 소규모 수제 맥주 양조장들이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만들어낸 고유 맥주들을 모두 맛볼 수 있다.
 

그랑 플러스 광장에 설치된 맥주

한 편 벨기에 맥주는 재료를 다양화하는 실험 정신, 각각의 맥주 맛을 제대로 느낄 수 있도록 맥주별 별도의 잔을 만들 정도의 섬세함, 꾸준하게 이어온 전통 수도원 맥주인 트라피스트 맥주로도 유명하다. 또한, 하나의 독특한 문화로 정착한 벨기에 맥주 문화는 지난 2016년 유네스코에서 무형 문화재로 인정받았으며, 브뤼셀에는 벨기에 맥주의 전통과 과거는 물론 최신 양조 기법, 맥주 재료, 발효, 보관 등 맥주에 대한 모든 것을 보여주는 맥주전용 박물관도 있다. 주요 도시에서는 맥주 전문가와 함께 하는 다양한 맥주 투어도 진행된다.

맥주 브루어리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원하 (1133)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맥주섹션 목록으로
호가든, ‘일상 속 자연을 느끼다’ 바이럴 영상 공개 (2018-09-05 17:42:11)
무더운 여름, 홈캉스족을 위한 맥주추천 (2018-08-14 10:59:40)

식초교실 3기 개강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 삶과술   등록번호 : 서울다07777  등록일 : 2007년 07월 16일  발행인/편집인 : 김원하  주소 : 서울시 중구 신당5동 142-8 
전화 : 02-2233-6749  팩스 : 02-2238-6074 삶과술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