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자리 성추행 “취해서 기억 안나”…술 탓일까? - 삶과 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6월24일sun
기사최종편집일: 2018-06-24 06:56:24
뉴스홈 > 뉴스 > 핫이슈
2018년02월28일 08시06분 132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잘못된 음주문화 성범죄 발생, 은폐 조장…미투 운동 계기로 개선해야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최근 미투(ME TOO) 캠페인이 사회적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성범죄 발생과 은폐를 조장하는 잘못된 음주문화도 함께 근절되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사진제공=다사랑중앙병원


술자리 성추행 “취해서 기억 안나”…술 탓일까?

잘못된 음주문화 성범죄 발생, 은폐 조장…미투 운동 계기로 개선해야

 

 


보건복지부 지정 알코올질환 전문 다사랑중앙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무형 원장
성폭력 피해 사실을 밝히며 심각성을 알리는 미투(ME TOO) 운동이 사회 전반으로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성범죄 발생과 은폐를 조장하는 잘못된 음주문화도 함께 근절되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보건복지부 지정 알코올질환 전문 다사랑중앙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무형 원장(알코올전문병원협의회장)은 “알코올은 감정과 충동을 조절하는 뇌의 전두엽 기능을 억제시키는 물질로 성범죄와 연관성이 상당히 높다”며 “하지만 ‘술 마시면 그럴 수 있지’라고 여기는 관대한 음주문화로 인해 성범죄가 발생해도 가해자는 물론 피해자까지 원인을 술 탓으로 치부해 사건이 은폐되거나 무시되는 경우가 많다”고 지적했다.

 

술을 마신 후 일정 시간 동안 기억이 나지 않는 필름 끊김, 즉 블랙아웃(Blackout)은 뇌에서 새로운 기억들을 장기기억으로 저장하는 해마 부위가 손상돼 나타나는 현상이다. 아무리 머리를 부여잡고 애를 써도 전날 밤의 일을 기억하지 못하는 건 만취 상태의 기억이 뇌에 저장되지 않고 그대로 사라졌기 때문이다.

 

이무형 원장은 “술에 관대한 우리나라는 블랙아웃을 경험해본 사람들이 많아 술에 취해 저지른 일도 쉽게 용납되고 심지어 재미있는 에피소드, 영웅담처럼 치부하는 경향도 있다”며 “이 때문에 실수나 범죄를 저지르고도 '취해서 기억이 안 난다'고 시치미를 떼면 그만인 상황도 생기게 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서지현 검사가 폭로한 검찰 내 성추행 사건 역시 가해자로 지목된 안태근 전 법무부 검찰국장이 “오래전 일이고 문상 전에 술을 마신 상태라 기억이 없지만, 보도를 통해 당시 상황을 접했고 그런 일이 있었다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해명해 논란이 불거지며 국내 미투 운동의 불씨가 되기도 했다.

 

이 원장은 “만일 미투 운동이 이슈가 되지 않았더라면 대부분 ‘술 취해 저지른 실수’라며 넘어갔을 것”이라며 “음주는 엄연히 술을 마시기로 한 본인의 선택에 따른 행동이기 때문에 그 행동의 결과에 대해서도 스스로 책임지는 것이 당연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 원장은 “술에 취해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는 변명이 통하던 시대는 이미 지났다”며 “단순히 법적인 처벌만으로 해결할 수 없는 문제인 만큼 미투 운동을 계기로 잘못된 음주문화와 인식이 바뀌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원하 (1133)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핫이슈섹션 목록으로
오비맥주브루노코센티노 신임사장, “고동우로 불러주세요” (2018-03-06 11:43:47)
설 연휴, 부모님 음주습관 꼭 체크해보세요! (2018-02-13 16:49:44)

식초교실 3기 개강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 삶과술   등록번호 : 서울다07777  등록일 : 2007년 07월 16일  발행인/편집인 : 김원하  주소 : 서울시 중구 신당5동 142-8 
전화 : 02-2233-6749  팩스 : 02-2238-6074 삶과술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