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몽골 환경난민 돕기자선행사 수익금 전달 - 삶과 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8월17일fri
기사최종편집일: 2018-08-16 16:30:32
뉴스홈 > 뉴스 > 행사
2018년02월08일 10시00분 156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몽골 에르덴솜 ‘카스 희망의 숲’ 조림지 인근 거주민에 지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오비맥주, 몽골 환경난민 돕기자선행사 수익금 전달

몽골 에르덴솜 ‘카스 희망의 숲’ 조림지 인근 거주민에 지원

 

 


지난 7일 몽골 에르덴솜에서 푸른 아시아오기출 사무총장(왼쪽에서 두 번째)이 사막화로 생활터전을 잃은 현지 주민들에게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오비맥주(대표 브루노코센티노)는 7일 몽골 에르덴솜에서 국제환경단체 ‘푸른 아시아’와 함께 지난 연말 ‘카스 희망의 숲’ 자선행사를 통해 마련한 수익금 전액을 몽골 환경난민들에게 기탁했다고 밝혔다.

오비맥주는 지난해 12월 서울 신촌에서 몽골 환경난민을 돕기 위한 ‘카스 희망의 숲’ 자선행사를 열고몽골 수공예품, 차차르간(비타민 열매), 몽골 대자연 전경을 담은 엽서·액자 등을 판매해 수익금을 마련했다.

기탁금은 환경난민들이 ‘차강사르’(몽골 음력 설)를 앞두고 양고기, 밀가루 등 식료품을 마련하고 동절기 수입원 중 하나인 양모 공예에 필요한 재료를 구입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사막화로 생활 터전을 잃은 몽골 환경난민들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몽골의 사막화 방지를 위한 ‘카스 희망의 숲’ 조성사업에 동참하고 있어 이번 기부 행사를 하게 됐다”며 “몽골의 사막화로 인한 황사, 미세먼지 등이 국민들의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만큼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스 희망의 숲’ 조성사업은 오비맥주가 푸른 아시아와 함께 몽골의 사막화 피해 예방과 건강한 생태계 복원을 위해 2010년부터 몽골 에르덴솜 지역에 숲을 조성하는 대규모 환경개선 프로젝트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원하 (1133)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행사섹션 목록으로
대한항공 기내 레드와인, 세계 Top Class로 인정받아 (2018-02-21 03:08:40)
골든블루, 더불어 잘 사는 행복한 사회 만들 것 (2018-01-31 20:15:24)

식초교실 3기 개강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 삶과술   등록번호 : 서울다07777  등록일 : 2007년 07월 16일  발행인/편집인 : 김원하  주소 : 서울시 중구 신당5동 142-8 
전화 : 02-2233-6749  팩스 : 02-2238-6074 삶과술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Ver5.3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