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 동계올림픽, “나라별 대표 맥주와 함께 즐겨요” - 삶과 술
  • HOME
  • 즐겨찾기추가
  • 시작페이지로
회사소개 설문조사
모바일보기
회원가입 로그인
2018년04월24일tue
기사최종편집일: 2018-04-23 18:18:38
뉴스홈 > > 맥주
2018년01월24일 16시58분 68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2018 동계올림픽 관람의 재미 더해줄 참가국 맥주 5종 탐구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평창 동계올림픽, “나라별 대표 맥주와 함께 즐겨요”



평창 동계올림픽, “나라별 대표 맥주와 함께 즐겨요”

2018 동계올림픽 관람의 재미 더해줄 참가국 맥주 5종 탐구

 

 

전 세계인들의 스포츠대축제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최가 성큼 다가왔다. 이번 올림픽은 미국, 유럽, 아시아 등 90여개국의 선수 6천명 이상이참여할 것으로 예상돼 역대 최대 규모가 기대된다. 선수들은 피겨 스케이팅, 쇼트트랙 등15개 종목에서 100여개의 금메달을 놓고 경쟁을 벌인다. 다양한 종목만큼이나 나라별 맥주의 맛과 개성도 가지각색. 흥겨운 올림픽 축제 분위기를 돋울 참가국들의 대표 맥주를 살펴보자.

 

부드럽고 상쾌한 맛의 한국 대표 맥주, 카스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국 한국의 대표맥주로 카스가 꼽힌다. 특유의 신선함과 청량감이 살아있는 카스는 1994년 첫 출시 이후 큰 사랑을 받으며 대한민국 대표 맥주 브랜드의 입지를 다져왔다. 부드러운 목넘김으로 다양한 안주와 함께 맥주를 즐기는 한국 소비자들의 입맛에 맞게 개발돼 가장 한국적인 맥주로 인기를 얻고 있다. 특히 카스는 제품 판매 속도가 워낙 빠르기 때문에 회전율이 높아, 소비자들은 카스를 마시며 갓 제조한 맥주의 신선함을 느낄 수 있다.

 

벨기에 최고 필스너 맥주, 스텔라아르투아

다양하고 특색 있는 맥주를 생산하는 벨기에는약 500여개의 맥주 브랜드를 보유한 대표적인 맥주 생산국이다. 동계올림픽은 21번째로 출전하는 벨기에의 대표 맥주로는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아르투아가 있다. 벨기에 뢰벤(Leuven)에서 탄생한 스텔라아르투아는 600년 전통의 양조 기술로 만들어진 필스너 맥주로, 벨기에 1위 맥주이자 세계 4대 맥주로 손꼽힌다. 최고 품질의 체코산 사츠홉을 사용하여 기분 좋은 쌉쌀한 맛과 청량한 끝 맛이 특징이며, 성배 모양의 전용잔인 챌리스(Chalice) 이용해 마시면 최상의 맛과 향을 경험할 수 있다. 국내에서는 최근 2~3년간 급성장세를 보이며 특히 2030 남녀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미국 최초의 라거 맥주, 버드와이저

미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맥주 버드와이저는1876년 탄생한 미국 최초의 라거 맥주다. 미국은 동계올림픽 보유 메달 수 세계 2위로 스피드 스케이팅, 알파인 스키, 피겨 스케이팅 강국이다. 버드와이저는질 좋은 맥아, 쌀 이스트, 물과 호프 등 최고로 엄선된 5가지 성분과 함께 ‘비치우드 에이징(Beechwood aging)’이란 독특한 숙성방법과 자연 탄산 맥주의 제조법인 ‘크로이센(Krausening)’ 발효공정으로 제조하여 신선하고 톡 쏘는 맛이 특징이다.2018 러시아 월드컵, 세계 최대 EDM 축제 '투모로우랜드'등 다양한 글로벌 축제를 공식 후원하고 있는 버드와이저는전 세계에서 브랜드 가치가 가장 높은 맥주로 평가받고 있다.

 

중국의 가장 깊은 전통 맥주, 칭다오

칭다오맥주는 2022년 동계올림픽 개최국 중국에서 가장 오랜 역사를 가진 맥주 브랜드다. 중국 맥주를 대표하는 브랜드이자 중국에서 가장 팔리는 맥주로 국내에서도 많은 마니아층을 형성하고 있다. 독일이 칭다오 지역을 지배할 때 생산되기 시작해 맑고 깨끗한 천연광천수와 독일의 정통 기술이 어우러져 진하고 구수한 맛과 특유의 청량함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칭다오 지방에서는 매년 맥주 축제를 열고 있으며 해마다 50만 명의 인파가 몰린다.

 

깊고 진한 맛의 일본 프리미엄 맥주, 산토리 프리미엄 몰트

아시아최초동계올림픽개최국인일본은산토리 프리미엄 몰트, 아사히, 기린 등의 대표 맥주를 보유하고 있다.그중산토리 프리미엄 몰트는 세계 희귀 품종인 다이아몬드 몰트를 사용해 일반 맥주와 달리 화려한 향과 깊고 진한 맛을 지니고 있다. 체코 사츠(Saaz) 지방의 아로마 홉을 사용해 아로마 홉 중에서도 고급 품종의 우아하고 섬세한 향을 머금는다.맥즙을 끓일 때 천천히 온도를 높여 총 두 번 끓이는 ‘더블 데콕션’ 방식 등산토리만의 장인정신이 담긴 특별한 공정 과정을 거치는 점도 특징이다.

 

 

 

올려 0 내려 0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김원하 (1133)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맥주섹션 목록으로
스텔라 아르투아, 호가든 설 선물세트 출시 (2018-02-07 06:17:40)
“그냥 맥주 말고 OO 맥주 주세요” (2018-01-22 09:20:58)

식초교실 3기 개강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 삶과술   등록번호 : 서울다07777  등록일 : 2007년 07월 16일  발행인/편집인 : 김원하  주소 : 서울시 중구 신당5동 142-8 
전화 : 02-2233-6749  팩스 : 02-2238-6074 삶과술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Ver5.3 All rights reserved.